블로그 이전했습니다 : http://mya.moonmelody.com

Posted
Filed under 영상/게임
ㅠㅠ

이제는 추억과 그림, 스크린샷으로만 만날 수 있는 게임



2003년경 오픈 베타 서비스를 했었던 조이팩토리의 온라인 게임, '인드림월드'.
당시에 한창 인기가 많았던 4Leaf의 보드 게임인 '주사위의 잔영'과 비슷한 느낌이면서도 아기자기하고 귀여운 캐릭터 등이 마음에 들었던 게임입니다.
2003년 오픈 베타 서비스 이후 회사의 사정으로 정식 서비스로는 이어지지 못하고 제작팀 또한 해체되었다고 하더군요. 한게임에서 서비스 예정중이었는데 서비스 불발이 되어서 상당히 안타까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충 이런 느낌의 게임.

저는 클베 후반과 오베를 플레이 했었는데, 게임은 그럭저럭 괜찮았던 정도...였던거 같은데, 게임 진행이 좀 루즈했던 감이 있었습니다. 그 덕분인지 후반으로 갈수록 플레이 유저가 상당히 적어졌던걸로 기억되네요. (아마 정식 서비스가 되지 못한 이유 중 하나일듯)
카드 배틀 시스템이 있기 때문에 역시 눈길이 가는건 카드의 일러스트였는데, 카드의 일러스트도 상당(히 귀엽게 제작)했던 걸로 기억합니다. 일러스트 중에는 Tiv님 같은 고수분이 그리신 일러도 있고, 아니 것보다 메인 캐릭터들을 맡으신 분이 마비노기 일러를 맡으신 분들중에 한 분이십니다.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당시에 3d가속카드가 부두였던거 같은데, 3D배경이 좀 깨지는 현상이 있긴 했었습니다.;

5명의 플레이 캐릭터들도 꽤 매력적이었습니다. 제가 플레이 했던 캐릭터는 친메이(녹색 중화소녀). 로즈마리(고스로리 소녀) 같은 경우에는 그래도 아는 사람이 좀 많았던거 같은데...(코스프레때문에?) 땅굴남(이름 기억도 안난다;)이 데리고 다니는 쪼그만 여자애도 플레이 캐릭터가 되었더라면 좋았을텐데. ㅠㅠ
상점도 몇 가지 있었던거 같은데, 상점마다 주인이 달랐습니다. 메이드에서 중동풍 캐릭터까지 종류가 좀 있었던거 같은데 기억이 가물가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름대로 심리전을 펼칠 수 있었던 배틀 시스템

같은 제목으로 같은 세계관을 사용한 윤재호님의 만화 단행본도 나와 있습니다.(지금은 절판된거 같지만) 만화책 좀 보시는 분이시라면 보시지 않았을까 싶습니다만. 본지가 좀 오래되어서 내용은 잘 기억이 안나는데(스토리는 뭐 그냥 그랬던걸로...), 윤재호님의 예쁜 그림체와 한국 만화에서는 보기 드문 모에 코드(판치라 등등)가 인상 깊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쨌든 짧게 즐긴 게임이었지만 추억이 강하게 남은지라 문득문득 떠오르던 게임이었는데, 이번에 인터넷을 좀 뒤져서 나온게 바로 맨 위의 동영상. 아마 당시로써는 CG가 아니라 수작업을 많이 했을텐데 그런 걸로 치면 상당하지 않나 싶네요. 이래나 저래나 지금까지 개발되지 못한게 안타까울 따름입니다.

덧1. 스크린샷은 제가 찍은게 아니라(찍어두었지만 지금까지 남은게 없어서...) 웹 이곳 저곳에서 주워온 것입니다. 만화책 단행본의 이미지는 리브로에서 가져왔습니다.
덧2. 원래 하늬(파란색 세라복 소녀)의 설정은 변신소녀...였다고 합니다. (기획팀에서 변신소녀가 꼭 있어야한다고 주장했다던가)
2007/09/06 22:59 2007/09/06 22:59
[로그인][오픈아이디란?]
오픈아이디로만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Posted
Filed under 영상/게임





로드란의 스프라이츠 변신 동영상을 볼 수 있다는 점이 이 오프닝 최고의 가치가 아닐까 싶군요.

새가새턴판을 해 본적이 없어서 잘은 모르겠지만 추가캐릭으로 보이는 안경녀가 한명 눈에 들어옵니다.



TTS 라 쁘띠 프린세스 오마케에서 뽑은 영상입니다만, 아무래도 이 게임이 사람이랑 해야 제 맛이 나는 게임이라 잘 안하게 되는군요.

뿌요뿌요 피버 풍으로 새롭게 만들어진 캐릭터들은 마음에 들지만서도. ...



아, 신 주인공인 타임양이 축생이었다는 점도 좀 신선하긴 했습니다. (...)
2006/08/10 23:19 2006/08/10 23:19
[로그인][오픈아이디란?]
오픈아이디로만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